DIET EXPO  |   SECON  |   eGISEC  |   PIS FAIR  |   ISEC  |   Expo Solar  |   Smart Factory Korea  |   INFO-CON
전체기사| 헬스케어| 피트니스| 뉴트리션| 칼럼/오피니언
   
Home  >  헬스케어  >  기사목록
|  기사입력 : 2017-10-13

“성인 5명 중 3명, 추석 연휴 후유증 시달려!”

트위터 보내기  페이스북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후유증 증상 1위는 ‘무기력증, 이어 피곤과 졸음, 수면장애 등 뒤를 이어
적당한 휴식과 가벼운 운동을 통해 생활패턴을 찾으려는 노력이 필요

[헬스뉴스 전시현 기자] 유난히 길었던 추석 연휴가 끝나고 일상으로 돌아온 사람들 절반 이상은 후유증에 시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인구직 사이트 사람인’이 명절후유증 경험에 대해 조사한 결과, 5명 중 3명이 연휴 후유증을 ‘겪고 있다’(58.8%)고 답했다. 성별로 살펴보면, 여성이 66.4%로 남성(53.3%)보다 높은 비율을 보였다. 특히, 직장인들은 65.3%가 후유증을 겪고 있다고 응답해, 구직자(44.8%)보다 20%p 이상 많았다.

가장 많이 겪는 명절후유증으로는 ‘의욕 저하, 무기력증’(71.7%, 복수응답)이 1위를 차지했다.
계속해서 ‘피곤과 졸음’(63.8%), ‘수면장애(불면증)’(28.9%), ‘체중 증가’(26.1%), ‘우울증’(23%), ‘소화불량’(20.8%), ‘피부 트러블’(20.1%), ‘두통, 어지러움’(19.5%), ‘근육통 및 관절통’(14.8%), ‘몸살’(13.5%), ‘식중독’(2.2%) 순으로 답했다.

▲ 설문조사 결과 직장인이 가장 많이 겪는 명절후유증은 ‘의욕 저하, 무기력증으로 1위를 차지했다. [사진=iclickart]


후유증을 겪는 원인으로 ‘연휴가 너무 길어 적응이 어려워서’(53.1%,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다음으로 ‘생활패턴이 불규칙해져서’(50.9%)가 바로 뒤를 이었고, ‘수면 부족 때문에’(30.2%), ‘과도한 지출 때문에’(27%), ‘과식 때문에’(16.4%), ‘많은 일정을 소화해서’(14.8%), ‘장거리 이동을 해서’(11.9%), ‘가족, 친지들과의 갈등 때문에’(9.4%), ‘과도한 음주 때문에’(9.4%), ‘가사 노동을 많이 해서’(8.5%) 등의 의견이 이어졌다.

이들은 후유증이 평균 5일 정도 이어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었다. 명절 후유증을 극복하는 방법을 묻는 질문에 62.6%가 ‘충분한 수면’(복수응답)을 선택했다. 이어 ‘휴식’(40.6%), ‘그냥 시간이 흘러가기를 기다림’(39.6%), ‘규칙적인 생활’(34.3%), ‘운동’(27.7%), ‘긍정적인 마인드 유지’(23.3%), ‘취미 생활’(15.1%), ‘업무(구직)에 더욱 몰입’(12.9%), ‘비타민 등 건강식품 섭취’(12.6%) 등을 꼽았다.

그렇다면 추석 연후 이후 가장 걱정되는 것은 무엇일까?
응답자들은 ‘지출로 인한 금전적 빈곤’(30.8%)을 가장 걱정하고 있었으며, 이 외로는 ‘당분간 긴 연휴는 없다는 상실감’(28.1%), ‘쌓여있는 할 일’(16.8%), ‘일상에의 적응’(14%), ‘방전된 체력’(6.2%) 등의 순으로 답했다.

사람인의 임민욱 팀장은 “올 추석은 최장 10일 동안 연휴가 이어져 일상으로 복귀 해 적응하는 것에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이 많다”라며, “그냥 시간이 흘러가기를 기다리기 보다는 적당한 휴식과 가벼운 운동을 통해 생활에 활력을 더하고, 평소 유지하던 생활패턴을 찾으려는 노력이 필요하다.”라고 덧붙였다.
[헬스뉴스 전시현 기자(health1@health-news.co.kr)]
전시현 기자 작성기사 더보기
긴 추석연휴, 더 긴 후유증, 단숨에 극복하는 법
명절 후유증, 이렇게 하면 금방 잊는다
직장인의 명절후유증, 단 8분으로 전신 피로 풀기
 
 
   트위터 보내기  페이스북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구글 보내기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LED 광선을 이용한 미용기기, 효과는 어디까지?
쉬어도 쉬어도 몸이 계속 피곤하다면···
 기사목록 보기
  헬스케어 주요기사
참의원, 클린 프로그램으로 몸도 마음도 가볍게!
에이치티오라이프, 산화질소로 만든 건강음료 개..
전지현도, 송혜교도 등산으로 몸매 유지한다!
코어운동에 좋은 ‘폼롤러’의 올바른 운동법 ①
집에서 편안하게 플라잉 요가를!
나를 변화시키는 20분의 기적을 경험하라
셀룰라이트, 당신도 예외일 수 없다!
호날두의 ‘식스패드’로 초콜릿 복근 만들자
 

  가장 많이 본 기사

겨울에 다이어트를 해야 하는 이유
따라하기만 해도 살이 빠지는 필라테..

  설문조사

2017년 당신이 가장 빼고 싶은 부위는?

  소두가 되고 싶어, 얼굴과 목
  다이어트는 뭐니뭐니해도 복부지, 배와 옆구리
  반팔티를 못 입겠네, 팔
  셀룰라이트여 가라! 다리
  요즘 대세는 뒤태, 등과 허리
   
회사소개 | 취재요청 | 뉴스/기사제보 | 제휴 제안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청소년 보호정책 | RSS서비스 | 객원기자모집
 
등록번호: 서울 아00999  |  등록연월일: 2009년 10월 22일  |  사업자등록번호: 105-86-27410  |  대표: 최정식  |  한국인터넷신문위원회 이사社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25 (마포동, 신한디엠빌딩 13층) (우. 04167)  |  TEL: 02-719-6931  |  FAX: 02-715-8245  |  Email: info@health-news.co.kr
발행인 : 최정식  |  편집인 : 이상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열
Copyright 2015 INFOTHE Co., Ltd. All rights reserved.